최신기사 ▽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농촌공간 광역지원기관 지정
전남본부, 삶터 일터 쉼터로서의 열린 농촌공간 실현에 힘쓸 것
문상준 기자
2024년 07월 10일(수) 10:07
가+가-

농어촌공사 전남본부, 농촌공간 광역지원기관 지정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전남지역본부(본부장 조영호)는 전라남도 지정‘농촌공간 광역지원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농촌공간 광역지원기관’은 올해 3월부터 시행된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에 따라 정부의 농촌공간 정책을 지원하기 위한 광역단위기관으로 각 도지사가 지정한다.

전남본부는 농촌공간재구조화법이 시행되기 이전부터 시·군 농촌협약 체결을 지원하며 기본·시행계획수립 및 농촌소멸대응기금활용사업에 참여하는 등 경험과 전문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지정에 따라 전남본부는 △시·군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계획수립 지원 △농촌공간 기초지원기관 관리 및 지원 △지역협의체 구성·운영 지원 △현장전문가 육성 교육 등 농촌공간 정책이 체계적으로 수립되고 이행될 수 있도록 전문적 지원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앞서 농어촌공사가 농촌공간중앙지원기관으로 선정된 데 이어 전남본부도 광역지원기관으로 선정되면서 정부의 농촌공간정책을 조기 정착시키는데 탄력을 받게 됐다.

전남본부는 공사 내 전담 조직인 지역개발지원단과 함께 지자체와 중간지원조직, 전문가가 참여하는 정책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운영해 전남지역 고유의 특성을 살린 맞춤형 공간계획과 실행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조영호 본부장은 “소멸의 위기를 겪고 있는 농촌에 제도적 기반이 마련된 지금이 변화의 발판을 마련하는데 가장 중요한 시기일 것”이라며 “농어촌 발전의 역사를 함께한 경험과 기술력을 살려 전남지역이 살고 일하며 쉴 수 있는 누구에게나 열린 공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상준 기자 기사 더보기

oksan062@naver.com

정치

사회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헤럴드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