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장성군, 어르신 대상 ‘찾아가는 결핵 검진’ 실시
결핵 검진 차량 이용해 경로당 등 방문… X-선 촬영 및 판독
전영규 기자
2024년 06월 12일(수) 16:56
가+가-

장성군

[헤럴드신문 = 전영규 기자] 장성군이 65세 이상 고령 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결핵 검진’을 시행 중이다.

장성군은 결핵 검진 차량으로 경로당 등을 방문해 현장에서 흉부 X(엑스)-선 검사와 판독을 실시하고 있다.

결핵이 의심되는 주민은 가래 검사를 통해 감염 여부를 확인한다. 결핵 환자로 진단받은 주민은 장성군 보건소로부터 진료, 복약 확인, 가족 검진 등 정기적인 관리를 받게 된다.

결핵은 감염된 환자의 기침, 재채기 등을 통해 호흡기로 전염된다. 평소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휴지, 옷소매 등으로 입과 코를 가리는 기침 예절을 지키고 손을 자주 씻는 등 위생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특히, 면역력이 떨어지기 시작하는 65세 이상 주민은 2주 이상 기침, 발열, 체중 감소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결핵 검사를 받는 것이 좋다.

박보서 장성군 보건소장은 “앞으로 어르신 대상 ‘찾아가는 결핵 검진’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며 “65세 이상 주민은 뚜렷한 의심 증상이 없더라도 1년에 1회 결핵 검진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전영규 기자 기사 더보기

hrd299@naver.com

정치

사회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헤럴드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