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전라남도의회, 정부에 전남 국립의과대학 신설 정원 방침 결정 건의
문상준 기자
2024년 05월 21일(화) 11:25
가+가-

전라남도의회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전라남도의회(의장 서동욱)가 정부에 ‘전라남도 국립의과대학 신설 정원 방침 결정’을 건의했다.

전국에서 유일하게 의대가 없는 전남권의 의대설립을 위해 정부가 5월 중 확정할 대학입학전형시행계획에 「2026학년도 전라남도 국립의과대학 신설 정원 200명」에 대해 방침을 결정하여 발표해 줄 것을 요청했다.

정부는 지난 4월 19일 국무총리 브리핑을 통해 5월 입시요강에 ‘2026년 대입전형시행계획까지 확정’한다고 발표했고, 최근 2025학년도 의대별 자율 모집인원을 1,500여 명으로 잠정 확정했다.

의대 정원 2천 명 증원에서 500여 명의 여유 정원이 있을 것으로 보여 이번 정부의 의대 증원 추진 과정에서 전라남도 국립의대 신설 정원을 동시에 검토되어야 한다.

전남도는 500여 명의 여유 정원을 감안해 '26학년도 의대 신설 정원을 배정받아야 하고, 정부 요청에 따라 도민의 의견수렴과 대학 선정 절차를 거쳐 올 9~10월경 추천이 이루어지도록 전남의 모든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도의회는 정부의 5월 대입전형시행계획 마련 과정에서 2026학년도 ‘전라남도 국립의과대학 신설 몫으로 정원 200명’에 대해 방침을 결정하여 발표해 줄 것을 건의했다.

전라남도의회는 정부 추천 대학 선정에 있어 “전라남도와 함께 지역 내 의료체계 완결성 구축, 전체 도민 건강권 확보, 지역 상생발전 도모, 공신력 있는 기관이나 대형컨설팅업체 위탁 등 모든 과정을 합리적이고 공정하게 추진해 나가고, 어느 대학이 선정되더라도 소외되는 지역이 없도록 전체 도민의 건강권 확보와 지역 의료체계 완성을 위한 대책도 종합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문상준 기자 기사 더보기

oksan062@naver.com

정치

사회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헤럴드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