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기사 ▽
제주도-JDC-KENCOA, 도심 항공교통 도입 '힘 합친다'
21일 드론 활용 여객운송시스템 등 드론생태계 구축 업무협약 체결
문상준 기자
2021년 10월 21일(목) 17:10
가+가-

제주특별자치도청사

[헤럴드신문 = 문상준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21일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KENCOA)와 드론사업 생태계 구축 및 도심항공교통(UAM)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드론을 활용한 관광과 의료, 물자 및 여객 운송시스템 구축 △드론 및 UAM 생태계를 구축 △드론 대중화 사업 및 드론산업 육성 정책 발굴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제주도는 도내 환경 및 현황 분석을 통해 제주 UAM 추진방향을 총괄하며, 제도 마련과 행정지원·주민소통 등과 관련해 제반사항을 지원한다.

JDC는 UAM 산업 사업화 공동 구상 및 실증사업 지원을 담당한다.

KENCOA는 세계적인 기술 선도기업과 함께 실증 테스트와 더불어 운영 및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미래 핵심 신산업인 UAM의 본격적인 상용화가 제주에서 시작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제주도는 지난해 11월 21일 드론 비전 선포 및 UAM 실증을 추진한 이후 지속적으로 도내 UAM 활용 방안을 준비해 왔다.

지난해 5월 출범한 UAM Team Korea협의체를 구성한 후 올해 본회의 및 실무위원회(4회), 버티포트 실무분과회의(5회)에 지속 참여해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운용개념서 수립 등에도 기여하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관계기관, 기업들과 협력방안을 모색해 제주 UAM 도입방안을 구체화하고 있다.

윤형석 도 미래전략국장은 “UAM 도입을 통해 도민 삶의 질 향상과 함께 드론택시를 이용한 관광산업 활성화, 미래산업분야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문상준 기자 기사 더보기

oksan062@naver.com

정치

사회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헤럴드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